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올인 국내 부분 거의 허구...미국분은 사실

 

"올인 국내 부분 거의 허구...미국분은 사실"

의 실제 주인공인 프로 갬블러 차민수씨가 에 출연한 모습.

”한국 부분은 거의 사실과 다르다.”
최고 인기 드라마인 SBS TV (극본 최완규, 연출 유철용)의 실제 주인공인 프로 갬블러 차민수(53)가 한 토크쇼에 출연해 자기 삶을 이야기하며 펑펑 울었고, 또 과 자기 삶에 다른 부분이 많다는 고백을 했다.

그가 출연한 프로그램은 SBS TV 토크쇼 . 12∼13일 이틀 동안 방송될 에서 차민수는 “한 때 죽을 결심을 했다”는 말까지 하는 등 자신의 실제 인생과 의 내용을 비교하며 진솔한 고백을 했다.

차민수는 “이혼한 후 어머니께 폐인 취급을 받으며 미국으로 건너갔을 때 시카고 누님 집에 며칠 기거했다. 그런데 누님에게서 ‘이혼한 동생과 같이 지내면 아이들 교육에 안 좋으니 떠나달라’는 말을 들었다. 결국 정처 없이 집을 나온 뒤 옷이 다 젖을 정도로 펑펑 울었다. 너무 비참해서 죽으려고도 했다”고 말했다.

현재는 수십 억 원을 주무르는 성공한 갬블러이지만 그에게도 뼈에 사무친 과거가 있었던 것.

차민수는 “의 내용 중 한국 부분은 거의 사실과 다르다. 하지만 미국 부분은 대부분 맞다”면서 “나는 화투는 전혀 칠 줄 모르고, 부유한 어린 시절을 보냈다. 그러나 8개월 간 마피아 두목의 보디가드를 했고, 주유소에서 수십 명의 갱단과 맞서 싸운 것은 사실이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총을 맞아 혼수 상태가 된 적은 없었다”고 밝혔다.

고교 시절부터 각종 무술을 익힌 차민수는 쿵후 7단의 유단자. 그는 “표창 던지기에 자신있다. 동전으로도 사람을 죽일 수 있다”고도 밝혔다.

극중 송혜교처럼 실제 딜러 출신의 여성과 재혼한 차민수는 “드라마처럼 극적인 만남은 아니었다’면서 “미국에서 어려웠던 시절에 만났기 때문에 아내에게 내가 고아라고 거짓말을 했다. 그러다 수상히 여긴 아내로부터 간첩이냐는 의심을 받기도 했다”며 웃었다.

그는 재혼한 부인과의 사이에서 7살 된 아들을 두고 있는데, “아기가 안 생겨 10년 간 공을 들이다 시험관 아기로 어렵게 얻었다”고 말했다.

차민수는 “을 아주 재미있게 보고 있다. 아내도 처음에는 내 얘기가 드라마화 된다는 사실에 반대를 하다가 지금은 나보다 더 좋아한다”고 말했다.
[일간스포츠] 윤고은 기자 pretty@dailysports.co.kr


▦navy▦
2003-03-12 14:10:31
526 번 읽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