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싱가포르 영화제 개막작에 '취화선'

 
싱가포르 영화제 개막작에 '취화선'




임권택 감독의 '취화선'이 4월 17일부터 5월 3일까지 개최될 제16회 싱가포르 국제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초청됐다.
.
지난해 칸 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차지한 '취화선'은 프랑스 낭트 영화제와일본 후쿠오카 영화제에서도 개막식을 장식했다.
.
싱가포르 영화제의 경쟁부문에는 김응수 감독의 '욕망'이 진출해 지아장커의 '임소요'(중국), 쓰카모토 신야의 '6월의 뱀'(일본), 가린 누그로호의 '새 인간 이야기'(인도네시아) 등과 실버 스크린상을 놓고 경합을 벌인다.
.
비경쟁부문인 '아시안 시네마'에서는 '질투는 나의 힘'(박찬옥), '동승'(주경중), '죽어도 좋아'(박진표), '전쟁 그 이후'(문승욱ㆍ스와 노부히로ㆍ왕샤오솨이), 「평범하기」(최현정), 'Summer in 1945'(강경훈)가 소개된다.
.
이와 함께 '그들만의 월드컵'(최진성)과 '탐폰 설명서'(성새론)는 4월 9일부터 시작되는 비공식부문 '페스티벌 프린지'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
(서울=연합) 이희용기자



2003-03-14 17:36:16
287 번 읽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