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어떻하면 되죠??

 
저는 초등 6학년떄 부터 3년동안 짝사랑을 하였습니다..그런데 3년동안 ..생일..무슨 날 되고
하면 저는 모든걸 다 했줬는데..왜냐하면..저한테 관심좀 가지라고..그런데 눈길 한번 안주던
그녀가 뒤에서 친구에게 제 호박씨를 까던군요..화 나고 했지만 무엇보다도 제 마음의 상처가 더더욱 컸습니다..상처를 받고 그아이를 포기 하기로 했습니다..그떄부터 저는 여자들을
못 믿었습니다.여자는 그저 장난감에 불과 하다구요..그래서 중1떄 부터 고1까지 여자를
장난감씩으로 만나며 사귀고 했습니다..중학교떄는 한꺼번에 20명을 사귄적도 있었죠..
그래서 월.화.수.목.금.토.일. 이러면서 하루에 두.세명씩 여자를 만나며 돈도 마니 깕아
먹고 재미로 자고..이때까지 조아해서 사귄 여자가 없었습니다..그리고 17살떄 부터
싸움으로 사고를 마니 쳐서 교도소를 몇번씩이나 왕복을 했었죠..그래서 17살떄 들어가서
2002년 12월31일 오전 11시에 출소 했죠..그래서 여자를 다잊었죠...하지만 나와서 한여자만
조아하고 사랑해서 사귈려고 맘 먹었는데 그게 쉽게 안되더라구요..옛날 습관이 아직 마니
남아 있는거 같아요..첨에는 조아서 사겨도 몇번 자고 이러니 금방 실증이 나버리더군요..
그런데 지금 제가 진짜 조아하고 사랑하는 여자가 제 앞에 나타 났습니다..세이 채팅으로
만났는데 진짜 한눈에 반했다는 실감할수 있겠더군요..그래서 그 여자에게 자주 연락하며
만나자고 하고 자주 만났죠..그래서 사귀기로 했어요..이제 한달하고 보름이 지나갔네요..
아직 별로 오래 되지는 않았지만..제가 이때까지 여자 사귀면서 한달 넘어 간본적이 없어요.
젤 빨리 깨진게 하루도 아니죠..몇시간이죠..그랬는데 저한테는 정말 첨 있는일이에요..
이렇게 사랑도 해보고..제친구나 제동생이 그여자에게 하는 행동 보고 전부 놀라서 한마디
씩 하더라구요...너 왜 이렇게 변했냐고..옛날에 니로 돌아오라고..니답지 않다고..제가
그여자한테는 성격을 180도 변해서 대하거든요..그래서 친구들이 마니 놀랐나봐요...그여자
에게 제 자존심까지 버려가면서 그여자에게 정성이죠...그러다가 세이에서 만난 여자랑
어쩔수 없이 사겼는데 그게 들통 났어요..그래서 제가 무릎꿇고 한번만 용서해 달라고
빌었죠..저는 그여자랑 헤어질수 없어요..절대로..진짜 내가 진심으로 사랑하고 그런 여자를
만났는데 제 실수로 쉽게 헤어 질수없죠..그래서 용서 해 달라고 빌었죠..용서 해주던군요..
얼마나 고맙다 내가 미운지..그런데 지금 그여자가 몸이 조금씩 아파요..저번에 한번 아팠을
떄는 쓰러져서 병원가서 링겔 맞고 했는데 몸이 마니 쇠약해져요..그게 걱정이에요...ㅠ.ㅠ
아프면 제맘도 아프잖아요..건강히 지내면서 나랑 좋은 추억도 만들어야 되고 놀러갈곳도
많은데 아프면 안되죠..그리고 나 그 여자를 만나서 지금 알고 지낸 여자들 전부 정리 다하구
연락올떄가 없을정도에요^^ 친구는 빼구요..저한테 연락오는 사람이 가족이랑 친구 ..그리고 우리 자깅..저는 연락안와도 괜찮아요..그녀만 연락 해준다면 아무상관 없어요...
저희 부모님께 인사도 다 시켜 드렸구요 반지도 맞춰 났어요...여자 사귀면서 이런적
첨이에요 ..정말로...나 절대 그녀랑 헤어지지 않을꺼에요..그렇기 위해서 제가 잘해야겠죠?
나 정말 그녀를 위해서 잘 할꺼에요..진심이에요..하늘에 맹세 해요...
자깅 아프지말구...몸건강해야돼..그래야 나랑 놀러 다니지..아프지마 제발...부탁이야
자 깅 사 랑 해 ♡ 진 심 으 로 정 말 로 사 랑 해 ♡


written by 국자 (kokir)
2003-06-26 06:28:35
378 번 읽음
  총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1. 오렌지향기 '03.6.26 5:45 PM 신고
    :-D*그렇게 사랑한다면서 다른여자를 어쩌다가 사귀었다는건 말이안되네요.. 다시는 그러지 마요..다시는.. ↓댓글에댓글
  2. 2. 한우석 '03.6.27 7:47 AM 신고
    :-D*--글에서 어린티가나오고 거짖같은말이만이나옵니다만.. 글읽고화가마니나네요-_-너무길어요~!! ↓댓글에댓글
  3. 3. 한우석 '03.6.27 7:47 AM 신고
    :-D*18살이면 고2죠-_-^ 고2인데..음... 하여간님이알아서하세요 그건님판단같군요 ↓댓글에댓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