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퇴계로 도로변 소음 청각장애 유발기준

 


서울시내 퇴계로의 도로변 소음이 청각장애를 일으킬 정도로 심해 방음벽 설치 등
소음 규제가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녹색교통연합은 지난달 20일부터 사흘간 종로와 을지로, 퇴계로의 도로변 교통
소음도를 측정한 결과 퇴계로의 평균 소음도는 환경기준치인 70㏈을 초과하는 73.25
㏈로 나타났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퇴계로 1가, 3가, 4가는 청각장애를 유발할 수 있는 75㏈을 상회하는 수준
이며 종로구 도로변은 73.73㏈, 을지로 도로변은 71.08㏈로 조사됐다고 설명했다.

녹색교통연합은 "환경기준을 초과하는 소음에 장기간 노출될 경우 말초혈관 수
축, 부신피질호르몬 감소 등 심각한 영향이 초래될 수 있으며 75㏈ 이상일 때는 청
각 장애가 발생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퇴계로의 교통량은 종로보다 적지만 오토바이 운행이나 경음기 사용
빈도가 잦은 것으로 조사됐다"며 "경음기 사용제한구역 지정, 오토바이 운행 제한
등 정부의 대책 마련 및 업체의 기술 개발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ks@yna.co.kr



청솔
2003-06-27 12:43:45
432 번 읽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