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정보]미국의 미친 실험을 공개합니다

 
미국이 3년 전부터 이동식 세균무기 제조공장 설립 계획을 추진해 왔으며 이 프로젝트에는 2001년 가을 미 전역을 공포에 떨게 했던 탄저균 테러에 연루된 용의자도 참여했던 것으로 드러났다고 뉴욕 타임스가 2일 보도했으며 이 신문은 행정부 관리와 세균무기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해 미 국방부가 3년 전부터 특수부대인 델타포스의 대(對)테러 훈련용으로 이 비밀계획에 착수, 작년 가을 이동식 세균공장을 노스캐롤라이나주 포트 브래그에 세워 운영해 왔다고 전했다.

타임스는 미 연방수사국(FBI)은 2001년 가을 우편물에 동봉돼 미 전역에 발송됐던 탄저균이 바로 이 세균공장의 설비에서 제조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관리들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와 함께 타임스는 최근 미 법무부에서 탄저균 테러에 연루된 용의자로 분류된 스티븐 해트필 박사가 이 공장 프로젝트에 주도적으로 참여했던 것이 드러나면서 용의선상에 올랐으나 그가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으며 아직 어떤 혐의로도 기소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세균공장은 세균 발효기와 원심분리기, 탄저균 덩어리를 잘게 부수는 분쇄기 등의 설비를 갖추고 있었으며 이는 바로 미국이 이라크가 은닉한 것으로 의심하는 생화학무기 공장설비와 똑같은 유형이라고 이 신문은 지적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이 공장은 델타포스 부대원들의 세균무기 추적 및 해체훈련용이었을 뿐 실제로 가동하지는 않았다고 부인했다.

정말 미국이 이젠 우리의 우방인지 모르겠군요
자국민들도 탄저실험의 대상으로 삼는데 설마하니 타국이야 발아래 개미취급이
아닐수 없겠죠
드러운 개나리들(욕설 금지)
어쨋든 미국! 더이상 과거의 호전적인 자세는 아니라는것이 만천하에 들어
났습니다 이런 국제 현황도 모르고 우린 그저 아무 뚜렷한 대책도 없이 미군의
행태를 묵인하고 지나쳐야 하다니 정말 슬픕니다




2003-07-02 21:54:27
603 번 읽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