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어헊! 개가 키운 7세 소년 발견

 


[중앙일보] 러시아 시베리아의 알타이 주(州)에서 최근 개가 키워 온 7세 남자 아이가 발견됐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적이라곤 없는 외진 산골의 한 집에서 발견된 안드레이라는 이름의 이 어린이는 생후 3개월밖에 안 됐을 때 어머니가 집을 나간 뒤 곧이어 알코올 중독자인 아버지마저 다른 지역으로 떠나 아들의 존재를 잊어버리는 바람에 혼자 내팽개쳐졌다. 그 뒤 이 집에서 키우던 개가 혈혈단신(孑孑單身)의 처지가 된 안드레이에게 먹을 것을 찾아다 주며 돌보아 왔다는 것.

발견 당시 안드레이는 네발로 기고, 짖는 소리를 내며, 음식을 먹기 전에 먼저 냄새를 맡고, 사람을 무는 등 개가 지닌 습성을 그대로 드러냈으나 보육원으로 옮겨져 집중 교육을 받으면서 점차 인간의 모습을 되찾아 가고 있다고 한다. 두발로 걷고, 숟가락으로 음식을 먹으며, 심지어 공놀이를 하는 법까지 익혔다. 그러나 아직 말은 못해 주위 사람들과는 몸짓으로 대화를 한다. 또 감정 상태도 불안해 낯선 사람들에겐 극도의 공격성을 보이기도 한다.


모스크바=유철종 특파원 cjyou@joongang.co.kr



- '나와 세상이 통하는 곳'ⓒ 중앙일보 & 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글의 왕자 모글리가 생각난다.
웃대펌




written by 아크 (y2kvv)
2004-08-05 16:07:59
1436 번 읽음
  총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1. 현덕선 '04.8.6 7:32 AM 신고
    :-)*개보다 못한 부모들.... ↓댓글에댓글
  2. 2. 김홍범 '04.8.9 4:56 PM 신고
    :-)*우리모두 개한태 입양갑시다!! ↓댓글에댓글
  3. 3. 류근석 '04.8.10 10:19 AM 신고
    :'(우리나라에도 그런 부모들이 많아지는 거 같아여 슬픈일이예여.. ↓댓글에댓글
  4. 4. 손병서 '04.8.11 5:10 AM 신고
    :-)*이런...늑대에게 키워진 아이 얼마 못살고 죽었는디... ↓댓글에댓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