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켈로그 콘플레이크에서 구더기 나왔다네요

 

유명 식품회사인 N사의 콘플레이크에서 구더기가 발견돼 소비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경기도 구리시에 사는 이훈(남·35·토평동 신명아파트)씨는 지난 19일(일) 아파트 인근 상점에서 구입한 해당사의 제품 <000푸레이크>를 개봉했다. 이씨는 "당시 제품의 내용물에 백색의 거미줄과 함께 벌레의 유충으로 보이는 구더기 여러 마리가 살아 움직이고 있었다"고 밝혔다.

곧바로 이씨는 해당 제조사에 이러한 사실을 통보했고, 이 회사 영업부의 최모 대리가 현장에 나와 사실을 확인한 뒤 "유통과정의 문제일 뿐 제조과정의 하자는 아니다"라고 밝히자, 이러한 답변에 수긍하지 못한 이씨는 <오마이뉴스>에 이 사실을 제보했다.

해당 식품의 제조사인 N사는 지난 20일 <오마이뉴스>에 보내온 공문에서 "정황을 종합해 볼 때 발생원인은 유통과정 중 취급부주의에 의한 복합작용일 것"이라고 전제한 후 "겉포장지를 통해 내부에 잠입해 있다가 내포장지를 뜯고 쏟을 때 같이 쏟아지거나, 내포장지 개봉 후 보관하는 동안 제품 속으로 잠입하는 수가 있기 때문에 유통 시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며 제조과정의 잘못이 없음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N사는 향후 문제 처리와 관련해서는 "지역의 물류창고를 중심으로 유통망을 역추적 중에 있다"며 "혹시 문제가 있을 경우 곧 조치가 취해질 것"이라고 공식입장을 밝혀왔다

그러나 처음 이를 발견한 이씨는 유통과정의 문제라는 제조사의 의견에 강한 의혹을 제기했다. 이씨의 주장에 의하면, "내포장지를 개봉할 당시 공기가 팽팽한 상태로 훼손의 모습은 발견할 수 없었을 뿐 아니라 제조사의 가정처럼 내용물을 쏟아붓지도 않았다"는 것이다.

이씨는 또 "구매한 당일 곧바로 개봉했기 때문에 보관 중에 잠입할 여지도 없었다"고 N사측의 주장을 일축하면서 "제조공정에서 이미 벌레나 그 알이 내용물에 섞여 들어갔던 것 아니냐"고 반문했다.

당시 함께 있었던 이씨의 부인 김현정(여·32)씨도 "아이들이 즐겨 먹는 제품에서 이런 벌레가 나왔다는 것은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제조사에 대한 불신을 드러냈다.

하지만 이씨의 문제 제기에 대해 N사의 김아무개 마케팅부장은 "사실에 대한 정확한 확신은 없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알미늄호일로 된 내포장지를 뚫을 수 있는 벌레도 있는 것으로 안다"며 문제된 제품의 수거가 안된 상태이기 때문에 정확한 분석에 어려움이 있다고 밝혔다.

한편 N사는 1980년 국내 식품회사인 N사와 미국 식품회사인 K사의 합작으로 시작해 지금은 대부분의 지분과 소유권을 미국의 K사가 갖고 있는 세계 굴지의 다국적 식품제조회사이다. 또한 이 회사의 콘플레이크와 씨리얼 제품은 국내에서도 그 인지도가 높아 많은 고정소비자를 확보하고 있다.

 

-_-그냥 죄송하다고 하면 될거 가지고 우리는 문제 없다 이렇게 뻗대니... 문제가 크질수밖에

그 대리라는 사람도 참... 죄송하다며... 제대로 된 콘플레이크 한박스라던가 -_-최소한의 성의라도

보였으면 그냥 만족 하고 입다물걸...  최모대리 짤리겠네요 ㅎㅎ 저런거 한번 터지면 잘안사먹죠

예전에 코카콜라에선 안에 이물질이 나오고 그럴때 -_-바로 파견해서 죄송하다며.. 다른 코카콜라

한박스 혹은 다른 성의를 보여서 입막을 시켰다는데..우리나라도 그런 수완좀 발휘해야될듯

 




리드미컬
2004-09-22 21:41:13
590 번 읽음
  총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1. kyle '04.9.30 7:21 AM 신고
    :-)*한국의 특징이 그거죠.우기기...
    돈많은 미국과 일본은 돈으로 막기... ↓댓글에댓글
  2. 2. 칭구 '04.9.30 2:58 PM 신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