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게시물을 올릴수있는 게시판입니다.
  • 유년추억
  • 학교생활
  • 입시준비
  • 대학생활
  • 군생활
  • 알바생활
  • 취업준비
  • 직장생활
  • 원룸생활
  • 연애중
  • 결혼준비
  • 집안살림
  • 자녀교육
  • 창업준비
  • 이민유학
  • 노후생활
  • 전체보기


지방자치단체장,의회의 추태를 보고...

 

어제 또 백남준 1주기 추도식에서 사건 쳤습니다.
http://www.dailyseop.com/section/article_view.aspx?at_id=53351

어제 또 출장 노잣돈 달라구 했습니다.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187097.html

어제 또 대리시험 때문에 사퇴했습니다.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01&article_id=0001533510&section_id=100&menu_id=100

한나라당 출신의 지방자치단체장이나 지방의회 고위인사들이 보이는 추태들..

지방은 자치단체 장도 한나라당 소속이요, 견제의 의무를 다해야 할 지방의회도 90% 이상 한나라당에서 장악하고 있다. 마치 유신시대 같다. 끼리끼리 담합하면 어느 누구도 건드리지 못하는 철옹성을 구축하고 있다.

물론 이로 인한 세금의 낭비, 행정 효율의 저하는 그들을 선출한 유권자들이 짊어져야 할 몫이다. 중앙언론은 침묵하고 지방언론은 담합해 있는 현실에서 어느 누구도 이것을 교정할 능력을 갖고 있지 못하다.

이 나라의 권력은 대통령에게 집중돼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그렇지 않다. 지방자치단체도 못지않은 권력집단이다. 이 지방자치단체의 90%가 한나라당 수중에 장악돼 있다. 견제 받지 못하는 권력은 반드시 부패한다. 부패의 냄새가 진동을 하다 보면, 술 처먹고 추태부리는 한나라당 소속 시장도 나오는 것이고, 출장가면서 이메일로 "노잣돈"을 요구하는 경기도의회 의장 같은 인간도 나오게 되는 것이다.

중앙언론들, 특히 여론시장의 주류인 조중동은 한나라당에 혹시라도 흠이 될 만한 기사는 철저하게 감춘다.

 지방시의회, 지방단체장 한나라당 90% 이상 싹슬이 한것 아시나요?

나라 맡길만 합니까? 나라 맡기시겠습니까?




2007-01-30 16:01:08
701 번 읽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시선물





365ch.com 128bit Valid HTML 4.01 Transitional and Valid CSS!
태그